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
테마여행

순백의 겨울 풍경 명소 1

조회 139 최종수정일 2022-01-06

겨울 바다는 아름답고 낭만적이다. 청량한 겨울 바다에 떨어지는 석양을 보며 일상의 번잡스러움을 뒤로하고 무념무상의 시간을 가져 보자. 적막하지만 눈부신 순백의 겨울 명소를 소개한다.

동막해변

뷰 포인트 : 겨울 바다 위에 떨어지는 석양

넓은 백사장을 자랑하는 동막해변은 세계 5대 갯벌 중 하나로 꼽힐 만큼 갯벌 체험을 하기에 좋다. 백사장 뒤로는 수백 년 된 울창한 노송이 솔숲을 이루어 경관이 뛰어나다. 해 질 녘 해변 옆 분오리돈대에서 바라보는 일몰이 아름답기로 유명한데, 강화도 남단의 갯벌부터 인천국제공항까지 한눈에 들어찬다. 청량한 겨울 바다에 떨어지는 석양은 사색의 시간과 호젓한 정취를 안겨준다.

동막해변 이미지

염하강

뷰 포인트 : 갑곶돈대

강화도와 김포 사이에 흐르는 염하강은 예로부터 해상 교통의 요충지이자 외세를 막는 군사적 요충지였다. 겨울이면 강 수면에 순백의 유빙(물 위에 떠내려가는 얼음덩이)이 생겨 북극해 같은 이색적인 풍광을 볼 수 있다. 고려가 몽고와의 전쟁에서 강화해협을 지키던 중요한 요새인 갑곶돈대(사적 제306호)에 오르면 염하강이 한눈에 내려다보인다.

염하강 이미지
  • 주소인천광역시 강화군 강화읍 갑곶리 일대
  • 전화032-930-3568(강화 문화관광해설사)

신‧시‧모도 겨울 바다

뷰 포인트 : 시도의 수기해변

신‧시‧모도는 영종도 삼목선착장에서 10분이면 닿는 삼형제 섬, 신도, 시도, 모도를 아우르는 지명이다. 세 섬은 연도교로 이어져 있어 한 번에 둘러볼 수 있고, 바닷길을 따라 달리는 자전거 여행지로 인기다. 시도의 수기해변은 고운 백사장과 푸릇한 솔숲으로 유명하고, 모도의 배미꾸미해변에서는 이일호 조각가의 초현실주의 작품 80여 점을 감상할 수 있다. 신시모도의 겨울 바다는 다소 적막하지만 낭만적인 풍광을 자아낸다.

신‧시‧모도 겨울 바다 이미지

※ 위 정보는 최초등록일 이후 변경된 사항이 있을 수 있습니다. 여행 하시기 전에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.

◎ 자료들을 이용하고자 할 경우에는 공공저작물 관리책임관 및 실무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하여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.